서귀포시, 제4회 제주4‧3 문예백일장 입상작품전 개최

서귀포시
서귀포시
서귀포시, 제4회 제주4‧3 문예백일장 입상작품전 개최
미래세대들의 4·3이야기 “나의 소중한 사람”, “잃어버린 시간”
  • 입력 : 2024. 06.11(화) 11:58
  • 임윤진 기자
서귀포시, 제4회 제주4‧3 문예백일장 입상작품전 개최
[호남도민신문 = 임윤진 기자] 서귀포시는 “4·3 그리고 평화·화해·상생의 길”을 주제로 6월 10일(월)부터 14일(금)까지 서귀포시청 1청사 별관 2층 전시실에서 서귀포시민 누구나 관람할 수 있는 『제4회 제주4·3 문예백일장 입상작품전』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입상작품전에는 지난 4월 개최된 『제4회 제주4‧3 문예 백일장』 문예부문 대상 작품인“나의 소중한 사람(중문중 3학년 강윤서)”과 미술부문 대상 작품“잃어버린 시간(동홍초 5학년 허수진)”을 포함한 총 50편(문예 25편, 미술 25편)이 전시되며, 평일 9시부터 18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제주4·3의 아픈 역사를 이해하고, 평화․화해․상생으로 나아가고 있는 ‘4·3의 가치’를 이야기하는 학생들의 작품은 시·산문·그림의 형태로 관람할 수 있으며, 향후 주민자치박람회 등 시민들이 많이 참여하는 주요 행사에 추가 전시하여 시민들과 공유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지난 8일 초등학생 수상자를 대상으로 ‘우리 고장의 4·3이야기를 찾아가는 현장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학생들의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제주4·3을 바라보는 학생들의 다양한 시각을 감상하며 평화와 인권의 중요성을 되새기고, 함께 살아가는 제주 사회의 소중함을 학생들의 작품을 통해 배워 볼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임윤진 기자 h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