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미공군 8전투비행단 장병 초청 문화체험행사 개최

군산
군산
군산시, 미공군 8전투비행단 장병 초청 문화체험행사 개최
깐치멀농촌체험마을 문화체험, 군산근대역사박물관 등 탐방
  • 입력 : 2023. 11.20(월) 09:04
  • 임윤진 기자
[호남도민신문 = 임윤진 기자] 군산시는 20일 미공군 제8전투비행단 장병 30여명을 초청해 성산면 깐치멀 농촌체험마을에서 환경정화활동과 문화체험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금강미래체험관, 군산근대역사박물관 등 탐방 행사를 진행했다.
오전 미공군 장병들은 깐치멀 농촌체험마을에서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한 후에 마을에서 준비한 문화체험활동 프로그램에 따라 인절미떡, 쌀강정(오란다) 만들기와 시식 체험을 하여 한국 음식 문화에 많은 관심과 호응을 보였다.

또, 오후에는 미군 장병들이 금강미래체험관에서 전시관과 전망대를 관람하고 이어 근대역사박물관을 들러 군산의 역사와 관광자원도 탐방했다. 특히 근대역사박물관에서 과거 해상물류유통 중심지였던 옛 군산의 모습과 전국 최대 근대문화자원을 소개 받아 많은 관심을 보였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코로나19로 주춤하였던 미공군과 지역사회간의 친선 교류가 지속적으로 활성화되어 미공군이 군산에 대한 좋은 추억을 많이 쌓고 군산홍보대사로서의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8월에 미공군 장교 30여명을 대상으로 시정설명회와 군산 근대문화시설 등 탐방 행사를 개최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미군과 친선 교류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임윤진 기자 h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