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수의과대학 의료봉사단체 팔라스, 군산유기동물보호센터 방문

군산
군산
서울대 수의과대학 의료봉사단체 팔라스, 군산유기동물보호센터 방문
유기동물에 사랑의 의료봉사
  • 입력 : 2023. 11.20(월) 09:03
  • 임윤진 기자
[호남도민신문 = 임윤진 기자] 군산시는 20일 서울대 수의과대학 의료봉사 단체 팔라스(PALLAS)가 유기동물의 의료봉사를 위해 유기동물보호센터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팔라스(PALLAS)는 지난 1976년 국내 수의 의료봉사를 위해 만들어졌으며, 정기적으로 유기견 보호소에서 의료봉사를 해오고 있다. 이번 수의 의료봉사는 윤화영 교수 외 30여명의 학생과 익산 와우동물병원, 광주 본펫동물병원에서 함께 5개팀을 구성해 유기동물의 중성화 수술과 전염성 질환 진단검사를 진행했다.

이날 봉사활동으로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유기견 80여두의 중성화 수술과 치료 및 진단검사가 이뤄졌다.

유기동물보호센터 관계자는“유기동물의 구조와 보호 관리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중성화 수술과 함께 치료를 해주어 많은 도움이 되고 힘이 난다”며 유기동물 치료와 진료를 위해 방문해 주신 서울대학교 수의학과 학생들에게 고마움의 뜻을 전했다.

양현민 농업축산과장은“관내에서 발생하는 유기동물의 수는 연간 1,600여 마리로 유기동물의 구조와 보호·관리에 많은 어려움이 있는데, 개체수가 증가하지 않도록 중성화 수술과 아픈 동물들을 치료해 준 서울대학교 학생들과 익산 와우동물병원, 광주 본펫동물병원 원장님께 감사 드린다고”고 말했다.

한편, 군산시유기동물보호센터는 2018년부터 사단법인 리턴(전 도그랜드)에서 대야면 안정마을 내 보호소를 운영 해오고 있으며, 위생적이고 청결한 견사 관리 등 안정적인 보호소 운영과 유기동물 구조·보호관리에 힘써오고 있다.


임윤진 기자 h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