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포도호텔, 태교 여행과 호캉스를 한번에 ‘베이비 문’ 패키지 출시

시사탐방
시사탐방
제주 포도호텔, 태교 여행과 호캉스를 한번에 ‘베이비 문’ 패키지 출시
편안한 공항 의전 서비스부터 맞춤 기프트, 스페셜 석식 코스 등 올인클루시브형 프리미엄 패키지
제주 자연 성분 유래 임산부 맞춤 기프트와 인근 본태박물관 티켓 증정하는 스탠다드 패키지
  • 입력 : 2023. 09.15(금) 10:25
  • 남재옥 기자
제주 포도호텔, 태교 여행과 호캉스를 한번에 ‘베이비 문’ 패키지 출시
[호남도민신문 = 남재옥 기자] 포도호텔은 제주로 태교 여행을 떠나는 산모들을 위한 ‘Babymoon(베이비문)’ 패키지 2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Babymoon(베이비문)’ 패키지는 소중한 생명을 기다리는 예비 엄마, 아빠가 제주의 자연 속에서 편안하고 안전하게 휴식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제주관광공사가 발표한 관광약자 제주관광현황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 1년간 약 8000명의 임산부가 제주를 방문했고, 서쪽 지역인 안덕, 애월 등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주로 태교여행을 목적으로 제주를 방문하는 임산부들은 ‘호캉스’를 우선 고려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편히 쉴 수 있는 숙소를 기준으로 방문 지역을 결정하고, 숙소 주변 관광지 및 맛집, 카페 등을 방문하는 추세를 보였다.
제주 포도호텔, 태교 여행과 호캉스를 한번에 ‘베이비 문’ 패키지 출시

포도호텔은 이러한 임산부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2종의 태교 여행 패키지 ‘Babymoon(베이비문)’ 프리미엄과 ‘Babymoon(베이비문)’ 스탠다드를 출시했다.
‘Babymoon(베이비문)’ 스탠다드 패키지 고객은 객실 내 프라이빗 온천을 즐기며 ‘호캉스’를 누릴 수 있는 포도호텔 한실 및 양실 객실을 이용할 수 있다. 포도호텔 객실은 창을 통해 제주 자연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어 산모에게 온전한 휴식을 제공한다. 또한, 호텔 인근 관광지를 선호하는 임산부의 니즈를 반영해 쿠사마 야요이 특별관을 운영하고 있는 본태박물관 티켓 2매(7만원 상당)를 증정한다.

더불어 ‘1950제주’ 기프트 세트, 배냇저고리와 버선, 금줄 리스가 제공된다.배냇저고리와 버선은 미세플라스틱을 만들지 않는 유일한 원단인 강화소창으로 제작됐다. 아동복 전문 디자이너가 손수 2~3번 말리는 정교한 작업을 거쳐 제작돼 민감한 아기 피부에도 걱정없이 입힐 수 있으며 오직 포도호텔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사랑스러운 아이를 기다리며 엄마의 정성과 사랑을 담아 아이의 태명을 새길 수 있는 자수 키트가 제공되며, 아이의 탄생을 축하하고 부정을 막는다는 의미의 전통 삼칠일 금줄 리스를 함께 받아볼 수 있다.

‘1950제주’ 기프트 세트에는 임산부 맞춤 덴탈케어 및 바디케어 제품이 제공된다. 입덧 완화에 좋은 무불소 치약과 칫솔 2개가 증정된다. 허리 숙이기가 불편한 임산부를 위한 스프레이형 풋워시, 제주 여행 중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파우치도 받을 수 있다. ‘1950제주’는 제주 자연에서 유래한 성분이 함유된 제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이외 패키지 혜택은 포도호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Babymoon(베이비문)’ 프리미엄 패키지는 스탠다드 패키지 혜택에 더해 컨시어지 서비스, 포도호텔 레스토랑 석식 2인, 10만원 상당의 식음 크레딧이 추가 제공된다. 제주에서의 시작과 끝이 편안하도록 포도호텔 의전 매니저의 차량 운행으로 공항 픽업, 센딩 무료 이동 서비스가 이뤄진다. 추가로 산모를 위해 포도호텔 레스토랑 셰프가 엄선한 제주의 신선한 로컬 재료가 활용된 스페셜 석식 코스가 제공된다.

이외에도 포도호텔 레스토랑의 다양한 특색 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투숙 기간 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식음 크레딧 10만원을 받아볼 수 있다. 호르몬 변화로 겪는 스트레스를 완화하고 붓기를 가라앉히는 오모로비짜 스파도 포도호텔 특별 할인가로 이용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포도호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포도호텔은 소중한 생명을 기다리는 시간이 보람찰 수 있도록 산모를 위한 세심한 기프트와 서비스를 준비했다며, 제주 자연 속에서 온전히 휴식할 수 있는 포도호텔에서 진정한 태교여행을 즐기길 바란다고 밝혔다.

제주 안덕면 중산간에 위치한 포도호텔은 26객실 단층 호텔로, 국내 유일의 아라고나이트 고온천과 함께 제주 자연 속에서 힐링을 즐길 수 있는 호텔이다. 포도호텔은 제주의 자연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객실이 매력적인 호텔로, 세계적인 건축가 이타미 준의 건축 철학이 녹아든 예술 공간으로 평가받으며 제주의 아름다운 7대 건축물로 선정된 바 있다.
남재옥 기자 hnnews365@naver.com